조회 수 889 추천 수 0 댓글 3
이전부터 소노 시온이나 일본산 B급막장영화들에 관심만 갖고 있었는데 영화 재밌는 거 뭐 있나 하고 리모컨질하다가 우연찮게 발견해서 보게 되었다.

존나 지루한 초반부와 일본영화 특유의 오그라드는 몇몇 장면 (특히 그 양치질 노래 나올 때마다 존나 짜증났음)만 견디면 나름 괜찮았고, 특히 영화제작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면서 부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봤다. 이런 또라이스러운 감성을 좋아해서리... 무엇보다 소노 시온의 '영화를 향한 애정'이 절절히 묻어나오는 거 같아 어떻게 보면 좀 찡하기도.

여자친구는 "저 야쿠자 곡성에 나온 배우네" 정도로 감상을 남겼다. 뭐 재밌었다고는 하드라. 그러고 보니 아직 곡성을 안봤네. (이전에는 무서운 집을 함께 보고 날 원망했었다ㅋㅋㅋㅋ) 난 관객 많이 드는 한국 영화는 존나 반감 생겨서 보기 싫다. 올해 극장에서 본 한국영화는 아가씨 밖에 없다. 부산행도 안봤고 터널도 안봤다. 앞으로도 절대 안볼거다.

Ip티비에 데드스시는 없더라. 보고 싶었는데...
  • 사케르 2016.09.10 02:05
    놀림받는 힙스터의 표상
  • 워딧 2016.09.10 13:02
    터짐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미시마유키오 2016.09.10 13:29
    관객 많이드는 한국영화에 대한 반심이 드는 당신이 이시대 진정한 힙스터bb 리스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다들 영준비에게 내한공연 부탁하느라 아무도 신경안쓴 사케르 2016 결산 4 미용티슈 2017.01.22 1175
공지 사이트 운영자 모집 공고 영준비4 2016.12.19 1303
공지 새로 가입한 사람은 나한테 쪽지주삼! 3 영준비 2014.11.25 85513
11942 빌어먹을 모기새끼들 1 손님5 2016.10.05 419
11941 취향에 맞을 사람은 별로 없겠지만 ' Lemon Demon - Spirit Phone ' HIPHOP=SEX 2016.10.04 249
11940 작곡자 : 인공지능 5 HIPHOP=SEX 2016.10.04 567
11939 프랭크오션 듣고프다.. 4 영준비4 2016.10.04 639
11938 이 곡 아시는 분? moksha 2016.10.01 507
11937 노래는 많은데 들을게 없다고 느껴질 때 3 루테시키스 2016.10.01 648
11936 사케러분들이 생각하기에 외국인디음악듣는게 고상한취미인가요? 10 `1 2016.10.01 933
11935 이야 니콜라스 자 신보 1 김군 2016.10.01 547
11934 피치포크 베스트 리이슈는 그냥 패키지만 가지고 평가하는거? Tati 2016.10.01 300
11933 [충격/감동] 한국인 음악 취향 특징 4 미피  2016.09.30 957
11932 스펙트럼 뮤직 페스티발 같은 곳에서는... 1 afKo 2016.09.30 340
11931 nicolas jaar, bon iver, jenny hval 5 잠자 2016.09.30 535
11930 펑크: 샤머니즘 민속음악의 부활 (Punk As a Rebirth of Shamanist Folk Music) OUII 2016.09.30 395
11929 폰으로 스트록스 노래 불러봄 2 Flilo 2016.09.30 431
11928 RIP 박건 (노이즈가든) 산책비 2016.09.29 427
11927 New Order의 Elegia 같이 겁나 길고 겁나 절절한 노래 있을까요?? 띵떼쏠 2016.09.28 356
11926 나는 윌리엄 바신스키 음악 못 듣겠음. 5 미스터봉 2016.09.28 608
11925 님들 공연, 영화, 전시, 신보 등등의 정보 어디서 보세요? 4 이지휘트니스 2016.09.27 546
11924 요즘 들어 비틀즈가 왜이렇게 좋지 .... 2 HeadRide 2016.09.27 511
11923 영준비행님ㅎㅎ 내년 내한공연 찌라시 이거 얼마나 맞을까?ㅎㅎ 3 glastonbury 2016.09.27 83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607 Next
/ 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