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08 05:30

오늘의 일기

조회 수 306 추천 수 0 댓글 3
어제 단기 알바를 시작했다. 기너긴 백수 생활중 담뱃값이 필요해서. 업무는 밤을 새며 매장을 관리하면 된다.
매장은 서울 어느 대학가에 위치해 있다.
일 하면서 느꼈다.
나는 학벌에 대한 열등감을 가지고 있다는것.
과잠에 박힌 ㅇㅇ유니버시티는 부럽지 않았다.
하지만 뒤에 medicine이 붙어있을땐 달랐다.
나는 노력을 해본적이 없다.
그들이 가진 사회적 명예를 그저 부러워했을뿐.
토한걸 치웠다. 새벽이 10시간을 계속 돌아다녔다.
이렇게 일해서 나는 7만원을 받았다.
그들은 환자 두명을 10분만에 보고 7만원을 받겠지.
자본주의의 불공평함에 대해 이야기 하려는게 아니다.
나의 불성실함과 그들의 성실함이 얻어낸 위치의 간극을 느낀다.
공부 해야 할 시절에 뭘 믿고 망나니처럼 살았을까.
내가 지금 되돌릴순 없다. 복구하기도 힘들다.
선택할 수 있는 최선의 길은 뭘까.
자살이라는 단어가 계속 머리속에 맴돈다.
지금 내 인생은 fucked up
그냥 좆됬어 씨팔
  • HeadRide 2016.11.08 09:08
    나도 좆됨 하루 9시간 일하는데 벌이가 0원임 한강 가야됨 다행히 담배는 금연함 담배 금연할때 이거 없음 세상 살아갈 수 있나 했는데 살아가짐 ... 암튼 한강물 많이 춥나
  • LMAD 2016.11.09 03:30
    저도 한창 열등감에 빠져있던 시절이 있었는데
    소득격차라던가 학벌 같은게 종국에는 정말 무의미해진다는 걸 깨달았어요.

    어차피 한 사람이 행사할 수 있는 영향력이란 엄청나게 미약하거든요.
    의사래도 무슨 노벨의학상 받아서 의학계에 한 줄을 그을 만한 업적을 남기는거 아니면
    그 존재의 유무는 세상에 별 영향이 없지요.
    당장 우리만 봐도 저 멀리 아프리카에 사는 깜딱삐야 씨에 대해 신경쓰나요?
    세상이 깜딱삐야 씨의 일거수일투족에 관심을 가지고, 언론에서 취재를 나올까요? 아니겠죠.

    지구촌 반대편 사람들은 한국의 한 20대 청년이 무슨 대학을 가든, 어느 곳에서 일하든 신경 안 써요.
    우리가 목매는 SKY니, 대기업 취직이니 전부 문명사회를 한발짝만 벗어나도 별 의미가 없어지지요.



    뭐 그래서 저는 세상으로부터 부과된 성실함이니 결혼이니 하는거 다 내팽겨치고
    그냥 맘 편하게, 마음이 이끄는 대로 살고 있는데
    이게 제일 자유롭고 좋은 삶인 것 같습니당. 글쓴님도 힘내시고 자기가 제일 즐겁게 살 수 있는 삶을 찾아보세용.
  • sogak 2016.11.10 12:43
    저도 비슷합니다. 꼴통이니 부적응자니 정신승리니 떠들어대도 하하 그러세요 하고 웃어넘기는 편이에요. 정신승리라니 참 썅... 승리하는 느낌도 안 드는 걸요. 덜 파괴적인 체념+만족일 뿐인데 말이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사케르 2017 상반기 결산 28 김군 2017.06.17 2122
12263 코리안 힙스터 remodelling 2017.06.19 499
12262 falco do mclusky 1 OUII 2017.06.19 156
12261 그러면 반대로 2017 상반기 최악 앨범 10 미시마유키오 2017.06.18 940
12260 새빛둥둥떠다니는섬에서 테크노페스티벌이 열리는데 말입니다 마우시스 2017.06.17 226
12259 저스틴비버 내한(?) 안하겠지 마우시스 2017.06.16 132
12258 요즘 일렉하는 애들 중에서 누가 제일 핫하냐 11 미용티슈 2017.06.15 790
12257 fabiano do nascimento unknown2931 2017.06.14 145
12256 내가 뽑은 2017 상반기 베스트 5 1 김군 2017.06.13 626
12255 이석원이 무슨 피터팬인가 4 케니 2017.06.09 793
12254 이발관 6집이 올해의 앨범급이라는 건 잘 모르겠으나 3 Fennesz 2017.06.09 641
12253 언니네 이발관에 대한 평가에 공감하시나요. 23 41번가맙딥 2017.06.08 1123
12252 billy fury - jealousy 이 음악 원곡 있는가요? 2 2재준 2017.06.08 135
12251 아케이드 파이어 공연봄 1 최태환 2017.06.08 316
12250 아케이드 파이어 신곡 왜케 구리냐 10 Tati 2017.06.06 689
12249 이번에도 여전함 ' Omar Souleyman - To Syria, With Love ' HIPHOP=SEX 2017.06.06 105
12248 POLYCAT - Tiger Uppercut | เพราะวันนี้มีแค่ครั้งเดียว [Official MV] remodelling 2017.06.05 82
12247 언니네 6집 7 케니 2017.06.05 827
12246 안녕하세요 1 thejh 2017.06.04 251
12245 Lucky Girl 1 remodelling 2017.06.04 27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18 Next
/ 618